로그인  회원가입

나쁜 사랑
tkhong  2020-07-07 00:02:32, 조회 : 62, 추천 : 42
- Download #1 : senso0gs.jpg (262.4 KB), Download : 3


 


어떤 사랑은 ..  
        여자는 지금 눈 앞의 사랑에 영혼을 불태우는데
        남자는 타고난 재가 되어 미래에 가 있다
        서로 다른 시간 속에 있다  

        1954년 영화 ‘애증’은 ‘여름 폭풍’이라고도 한다
        원제목은 ‘센소’ Senso  
        오프닝부터 오페라 ‘일트로바토레’의 애잔한
        아리아가 흘러나오고 . 베니스의
        오페라극장에서 시작된다

        아름다운 백작부인이 총각 장교에게 빠져드는
        전형적인 나쁜 남자 이야기다  
        브루크너 교향곡 7번이
        강물처럼 흐른다 . 브루크너의 출세작 7번
        그 비련의 아다지오에
        알리다 발리의 사랑에 상처난 비탄이 더해지는
        사운드트랙이 압권이고 . 유채화 같은
        물빛 베니스에서
        루치노 비스콘티는
        서러운 불륜을 벽화처럼 그려간다

        첫 만남에서부터
        둘이 밤을 새며 베니스의 물가를 걸어간다
        별 같은 이야기를 나누었지만
        낭만의 밤과 운명의 새벽은
        다르게 찾아온다

        사랑을 나누고 침대에서 나온
        남자는 . 지금 이 장소가 오래오래 기억에
        남을 거라고 한다 . 남자는 벌써
        미래에 가 있다 . 여자가
        그런 남자를 가만히 바라본다  
        남자의 시제는 낭만인데
        여자의 시제는 운명이다
        이 시간 차이는 결코 좁혀지지 않는다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나쁜 사랑도 처음에는 아름답다
        세상에 예사로운 연애란
        하나도 없고 . 연인들에게는 기적과 같은데
        그 사랑이 시들면  
        나쁜 사랑을 닮아간다  
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첫 만남의 첫 아침에 찾아오는
        여명과 같은 미지의
        무한 때문에
        연인은 그 사랑이 슬프고 아플 거라도
        할 수 밖에 없다
        한 생애에 한 번 찾아오는
        여름 폭풍 사랑 . 그 바람에 모든 게
        다 날아가더라도
        사랑만을 붙잡고 싶다
        그 때는 그것만이 살아가는
        의미니까 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비스킷 . 나쁜 사랑         




  답글달기   추천하기   목록보기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zero